최종편집:2020.7.7 (화)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즐겨찾기

부천시 대단위 개발제한구역 개발 이전(이축)지 없어 불만 팽배
개발제한구역 공익사업 수용에 따른 주민 피해 최소화 지원해야
계 경 석 기자 miskye@naver.com (06/26)
부천대장동 폐기물 및 폐수처리장 굴포천 지하 설치 제안?
부천대장동 폐기물 및 폐수처리장 굴포천 지하 설치 제안?
부천 대장동 신도시 개발과 맞물린 부천시 폐기물처리시설 현대화 사업에 인천시와 계양구가 함께 사용하는 방안을 띄우며 가세 논란이 커지고 있다. 계경석 기자 miskye@naver.com (06/24)
부천시 소상공인 긴급재난지원금 차별 등 형평성 제기
부천시 소상공인 긴급재난지원금 대상이 '차별' 등 '형평성'이 제기되고 있다. 부천시는 지난 20일 코로나19 피해 소상공인 대한 기본으로 50만 원을 지급하고, 일부 사회적 거리 두기 운동 및 행정명령으로 휴업했던 스포츠, 문화, 레저 등 .. 계 경 석 기자 miskye@naver.com (04/24)
경기도와 부천시 재난기본소득 신청과 사용에 불평불만
코로나 19(감염병) 경기도(10만 원)와 부천시(5만 원)의 재난기본소득 신청 및 사용에 불평불만이 쏟아지고 있다. 재난기본소득을 받으려면 신청을 해야 하는데 4월 9일부터 신청이 가능하다는 보도를 접하고 4월9일부터 신청이 가능하다는 보도를.. 계 경 석 기자 miskye@naver.com (04/24)
코로나19 검사비와 치료비.. 세계속 대한민국 위상 우뚝 !
코로나19(감염증)에 대한 검사비 및 입원 치료비를 두고 국내외를 비교하여 말들이 많다. 따라서 관련 비용과 혜택, 대응 등 외국으로부터 들려오는 대한민국을 알아보고자 한다. 계 경 석 기자 miskye@naver.com (04/09)
장덕천 부천시장 '글' 부천시 강타.. 경제살리기 부천시도 부응해야
장덕천 부천시장이 선별적 복지 성격의 23일 트위터 글 때문에 인터넷 포털 검색어에 부천시장이 1위로 올라가는 등 SNS에서의 논란은 물론 언론사에 까지 확인 전화가 빗발쳐 일에 지장을 받을 정도였다. 계 경 석 기자 miskye@naver.com (03/26)
김만수 전 부천시장 경선 패배 '대 이변'이 말해주는 것은?
더불어민주당 부천오정 경선에서 '대 이변'이라는 지역민심이다. 이는 김만수 전 부천시장의 패배 때문이다. 상대후보들과 비교하여 청와대 대변인과 부천시장 경력으로 명성이나 인지도에서 앞서고 부천시장을 역임하여 시 행정이나 지역현안을.. 계 경 석 기자 miskye@naver.com (03/13)
4월 총선 '부천시 사전투표소 축소' 대책이나 사전 홍보로 혼란 줄여야
부천시 기존 36개동에 설치됐던 '사전투표소' 4월 총선에는 10개 동에만
계 경 석 기자 miskye@naver.com (02/27)
부천상동· 인천부평 '특고압 문제' 양 지역 총선 출마자 공동 공약 요청
부천상동· 인천부평 '특고압 문제' 양 지역 총선 출마자 공동 공약 요청
정의당 이정미 의원 "전기사업법 일부개정법률안" 11일 발의
부천시 상동 일원의 특고압 송전선 저 지중화(8m) 매설 한전 추진에 따른 주민들의 전자파 피해 우려가 3년째, 한전은 송사에 의존하며 밀고 나가는 모양세다 계 경 석 기자 miskye@naver.com (02/14)
부천상동영상단지 개발 '부천시의회 제동 후문 무성' 기회 살려야
부천상동영상단지 개발 '부천시의회 제동 후문 무성' 기회 살려야
상동영상단지 개발, 후한 없는 부천시 제2도약의 발판 되어야
부천시가 추진 중인 상동영상문화단지 개발을 위한 부지매각안이 부천시의회에서 제동이 걸린 것과 관련 후문이 무성하다. 더불어민주당 두 곳의 지역위원회 의원들이 대부분 부지 매각에 반기를 들었기 때문이다. 계 경 석 기자 miskye@naver.com (01/23)

처음이전 10쪽12345678910다음 10쪽마지막

포토뉴스영상뉴스
 
  l   신문사 소개   l   문의   l   편집규약   l   윤리강령   l   이용약관   l   개인정보취급방침   l   청소년보호정책   l   이메일무단수집거부   l   전체기사   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