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19.8.18 (일)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즐겨찾기

 종합 
 경제 
 교육 
 정치 
 사회 
 시흥 
 이슈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트위터 페이스북
 http://www.ibsnews.kr/news/49991
발행일: 2019/05/09  계 경 석 기자 miskye@naver.com
100세 시대 혈관성 치매 꾸준히 노력하면 예방 가능
100세 시대, 노인 10명 중 1명이 치매 환자일 정도로 치매는 심각한 질환이다.

국가는 전국 시, 군, 구 256개 보건소에 치매안심센터를 설치, 치매어르신과 가족들의 1:1 맞춤형 상담 및 검진과 관리를 받을 수 있도록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무슨 병이든 질병이 생기기 전에 예방하는 것이 중요하며, 사랑하는 가족을 위해 개인과 가족들의 적극적인 노력이 필요하다.

치매의 종류는 다양하지만 특히 뇌혈관 질환이 누적되어 나타나는 혈관성 치매는 꾸준히 노력하면 예방할 수 있다.

뇌 혈관이 좁아지지 않고 건강한 혈관을 관리하기 위해서는 비만, 고혈압, 당뇨병, 고지혈증, 심장병 질환이 생기지 않도록 보다 젊었을 때부터 건강관리에 신경을 써야 한다.

설렁설렁 걷는 것보다는 등에 땀이 날 정도로 빠른 걷기 등의 유산소 운동을 하고, 몸을 유연하게 하는 스트레칭과 함께 틈틈이 근육 운동도 병행해야 한다.

평소에 기름진 음식은 피하고, 녹황색 채소와 유제품, 등푸른 생선과 견과류, 해조류를 즐겨 먹도록 한다. 술은 적당히 마시고, 금연하는 것이 혈관 건강에 좋다.

우울증이 오지 않도록 긍정적인 생각을 많이 하고, 뇌를 자극하기 위해 책을 많이 읽고 대화를 많이 나누는 것이 치매 예방에 도움이 된다.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독자의견 (총 0건)
독자의견쓰기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등록된 글은 수정할 수 없으며 삭제만 가능합니다.
제    목         
이    름         
내    용    
    
비밀번호         
스팸방지            스팸글방지를 위해 빨간색 글자만 입력하세요!
    
포토뉴스영상뉴스
 
  l   회사소개   l   광고안내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   제휴문의   l   전체기사   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