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1.3.3 (수)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즐겨찾기

 종합 
 경제 
 교육 
 정치 
 사회 
 시흥 
 이슈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트위터 페이스북
 http://www.ibsnews.kr/news/62826
발행일: 2021/02/18  계 경 석 기자 miskye@naver.com
부천시, 광역소각장 대상 지자체 '기본협약식' 무기한 연기
부천시가 광역소각장 추진을 위해 관련 지자체와 '기본협약식'을 가지려 했던 계획이 무기한 연기됐다. 지난해 11월에 이어 두번째다.

이는 부천시가 오는 22일 인천시와 서울 강서구간 광역소각장 추진을 위한 '기본협약식' 개최 소식이 알려지면서 지난 16일 광역소각장 반대 비상대책위 자원순환센터 앞 시위, 17일 부천시의회 주민의사 반영 요구, 17일 서영석 국회의원 반대 입장 표명, 18일 시민단체 '기본협약식' 중단 요구 등 반발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나온 소식이다.

이와관련 부천시(병) 서영석 국회의원은 '환영'을 표명하고 "이제부터 부천시는 주민들과의 소통을 기반으로 쓰레기 문제 등 근본적으로 해결방법을 찾아 나가길 바란다"고 전했다.

광역소각장 반대 비대위 한 위원장은 "어설픈 봉합은 더 큰 재앙을 가져올 것이다."라며 주민의견 수렴 등 주의깊게 관찰 할 것임을 시사했다.

한편 부천시는 대장동 자원순환센터 내(벌말로 122) 광역소각장 약 3600억 원(부천시(40%(886억원), 인천 42%(1천561억원), 강서구 18%(651억원)) 을 포함한 자원순환센터 첨단화에 사업에 7천786억원을 들여 오는 2028년 준공을 목표로 추진하고 있다.

각 지자체별 소각장 처리 추산은 1일 기준 부천 470t, 인천 300t, 강서구 130t 규모다.

쓰레기를 소각할 수 있는 규모로 사업비(지방비)도 부천 40%(886억원), 인천 42%(1천561억원), 강서구 18%(651억원)로 분담하기로 했다.

부천시 과계자는 부천 단독으로 470t 규모의 자원순환센터를 현대화할 경우 예상 사업비가 5천616억원(지방비 2천153억원)에 달하지만, 광역시설로 할 경우 1천267억원의 부천시 재정이 절감된다고 설명이다.

  위 기사를 응원해 주신다면 (후원) 농협 356-0018-3278-53

  저작권자 IBS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독자의견 (총 0건)
독자의견쓰기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등록된 글은 수정할 수 없으며 삭제만 가능합니다.
제    목         
이    름         
내    용    
    
비밀번호         
스팸방지            스팸글방지를 위해 빨간색 글자만 입력하세요!
    
포토뉴스영상뉴스
 
  l   신문사 소개   l   문의   l   편집규약   l   윤리강령   l   이용약관   l   개인정보취급방침   l   청소년보호정책   l   전체기사   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