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4.3.2 (토)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즐겨찾기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트위터 페이스북
 http://www.ibsnews.kr/news/84407
발행일: 2024/02/02  계 경 석 기자 miskye@naver.com
부천시 과학고 유치 추진에 조용한 시민사회 입장은 ?
과학고 설립 막대한 예산 국가나 도, 도 교육청 지원 수반돼야
부천시 과학고 유치 추진에 시민사회의 입장이 조용하다. 과학고를 포함한 특수목적고등학교(특목고)는 보수와 진보 간 첨예한 문제다.

보수 단체는 고교평준화에 대해 성적 하향 평준화라며 조롱하며 반대하고 특목고 등을 예찬(禮讚)하고 있는 반면 진보적 시민사회는 공정한 교육환경 등을 내세우며 고교평준화를 높이 사고 과학고 등 특목고는 중학교 때부터 입시에 내몰려 밤늦은 시간까지 학원 등 전전하며 사교육비 천정부지, 학교 및 학생 서열화 등 수많은 이유를 들어 반대해 왔다.

따라서 지난 민주당 정부와 진보교육감들은 대부분 특목고 폐지를 추진했다.

하지만 보수 정부와 보수 도교육감이 들어서면서 180도 달라졌다, 경기도교육청은 지난해 8월 과학고 설립을 위한 연구를 실시, 경기도 내 과학고가 1개교 밖에 없어 추가 설립이 '타당하다'는 결과를 지난해 12월 22일 발표했다.

여기에 부천고등학교가 과학고 전환을 위해 발을 맞추었다. 학교와 학부모, 동문, 정치권 인사 등으로 구성된 부천고등학교 과학고 설립추진위원회를 구성하고 부천시와 부천시의회,부천교육지원청 등이 힘을 모으기로 하였다.

경기도 내 과학고 유치는 부천시뿐 아니라 고양시와 오산시 등 몇개 지자체가 뛰어들었다. 이에 부천고등학교는 신설이 아닌 현재 학교에 설립하기 때문에 비용이 최소화할 수 있다는 이점이 있다며 장점을 내세우고 있다.

과학고 유치에 대한 당위성은 지역 인재 육성 및 인구 유출을 줄이는 효과 등을 들고 있다.

하지만 중고등학교 학생들이나 일부 학부모들은 과학고가 대학 입시에서 문과로 전환이 안된 이후 인기가 떨어지고 중학교 때부터 입시에 내몰리는 등 부정적 입장을 견지하고 일반고에서도 공부만 열심히 하면 일류대학 얼마든지 갈 수 있다고 한다.

또 인구 부천시 인구 유출 관련 부천시 나이대별 인구 동향을 보면 2023년 12월 기준 출생 0세가 3231명에서 초등학교 들어갈 8세에는 5724명, 중학교 입학 시기인 14세는 6098명, 고등학교 입학 시기인 17세는 6552명으로 꾸준히 인구 유입이 늘어났다가 65세 이상 부터 줄어든다. 해마다 같은 패턴으로 특목고 때문에 인구가 유출된다는 것은 비약에 불과하다.

부천시 인구가 줄어드는 것은 출생율 저하가 최고 원인이다. 2020년 부천시 인구 총 819990명 중 0세 기준 4102명이었으나 2021년 3853명, 2022년 3607명, 2023년 3231명으로 꾸준히 출생이 줄어들고 있는데다 40~50년대 출생율이 가장 높았던 노인세대들의 사망하는 시기에 따라 인구가 줄어들고 특히 주택 노후화로 인한 재개발 재건축으로 상대적으로 낮은 지역 이전 등이 인구 유출의 주 원인으로 지목된다.

문제는 과학고 유치에 동참했다가 수백억 원의 고지서를 받아드는 것이 아닐까? 현재의 고등학교 시설을 사용한다고 하지만 과학고는 기숙형으로 기숙사와 과학기자재 등 수백억 원의 막대한 예산이 수반될 전망이다.

이는 부천시가 부천시의회 제155회기 오정구 여월동 349번지 여월지구 내 고교부지에 외국어고등학교 설립을 추진했다가 약 200억 원 예산 문제로 부결 무산된 바 있으며 그 후 정명고를 외국어고로 전환하는 계획도 막대한 예산 추계로 무산된 바 있다.

국가나 도, 도교육청 등에서 70% 이상 예산 지원이 없이는 지자체 예산으로는 감당하기 어려울 것이다. 부천시와 부천시의회는 간과하지 않을 수 없는 사안이다.

현재의 과학고는 과학을 배우기보다는 일류대학을 가기 위한 전초기지에 불과하다는 것이 정설이다. 과학고보다는 일반고에 과학실을 운용 과학 인재를 길러내는 방안이 더 효율적이지 않나 싶다.

부천교육지원청은 부천고등학교 과학고 유치를 위해 학부모를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 여론몰이에 나선 듯하다. 투명하게 추진하지 않을 경우 의문만 커진다.

왜 부천에 과학고가 필요한가? 설문보다 먼저 예산 추계 및 재정 마련 계, 과학고 설치에 대한 당위성 등 진정성 있는 설명회를 통해 주민의견을 수렴해야 한다.

그리고 고교평준화에 역행하는 특목고, 부천 시민사회단체들은 조용하다. 어떤 의견인지 듣고 싶다.

  위 기사를 응원해 주신다면 (후원) 농협 356-0018-3278-53

  저작권자 IBS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독자의견 (총 0건)
독자의견쓰기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등록된 글은 수정할 수 없으며 삭제만 가능합니다.
제    목         
이    름         
내    용    
    
비밀번호         
스팸방지            스팸글방지를 위해 빨간색 글자만 입력하세요!
    
포토뉴스영상뉴스
 
  l   신문사 소개   l   문의   l   편집·독자위원회 규약   l   윤리강령   l   이용약관   l   개인정보취급방침   l   청소년보호정책   l   전체기사   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