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2.6.25 (토)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즐겨찾기

 종합 
 경제 
 교육 
 정치 
 사회 
 시흥 
 이슈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트위터 페이스북
 http://www.ibsnews.kr/news/72086
발행일: 2022/06/23  김영춘 기자
부천원미경찰서, 부천대학교 유학생 자율방범대와 「함께해요! 안전순찰」실시
부천원미경찰서(경무관 고평기)에서는 지난 21일 오후 부천대학교 및 심곡동 일원에서 경찰·부천시 시민참여단·심곡동 행복마을관리소·부천대학교 유학생 자율방범대와 함께 교내 불법촬영 카메라 합동점검 및 합동 순찰을 실시하였다.


부천원미서에 따르면 부천대학교가 위치한 심곡동은 부천시에서 가장 많은 외국인이 거주하고 부천원미서 관할 내 외국인 범죄 최다 발생지로 이번 합동순찰을 통해 유학생들과 시민들의 교류의 장을 마련하고 주요 통학로 및 유흥가를 순찰하면서 범죄예방홍보물(탄력순찰 및 불법촬영 안심카드)을 나눠주는 활동을 전개했다.

유학생들이 주로 많이 사용하는 국제교류원 내 화장실을 점검하면서 학생들이 화장실 사용 전에 간편하게 자가 탐지할 수 있도록 자체제작한「불법촬영 안심카드」를 내부에 비치하기도 하였다.

경찰은 유학생 및 시민참여단을 상대로 보이스피싱 수법 및 범죄신고요령 등에 대한 범죄예방교육을 실시하면서 「불법촬영 안심카드」사용법을 안내하고 불법 촬영의 심각성에 대해 이야기해보는 시간을 가졌다.


또한 심곡동에서 거주하는 외국인 여성 1인가구를 대상으로 자체 제작한 여성안심키트*, 도어락 안심필름 등을 배부하였다.
※ 여성안심키트 : 문열림센서(IOT), 창문스토퍼, 개인정보유출방지 스탬프, 도어락 지문방지필름, 불법촬영 안심카드 (부천시 지역치안협의회 지원 예산으로 제작)

주요 통학로 및 유흥가를 순찰하며 발굴된 범죄 취약지에 대해 정밀범죄예방진단을 실시하여 지자체와 협조, 범죄취약요소에 대한 환경개선을 진행할 예정이다.

부천대학교 유학생 자율방범대 한 학생은 “타국에 와서 낯설고 무서웠는데 경찰 및 시민들과 함께 학교 주변을 순찰하다보니 색다른 경험이었고 합동순찰을 통해 경찰업무를 이해할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됐다.” 고 전했다.

부천원미경찰서장(경무관 고평기)은 “낯설고 힘든 유학생활 중에도 자발적으로 경찰 활동에 참여해 외국인 체류질서를 확립하는 데 적극적으로 나서주어서 고맙다. 이번 합동순찰을 통해 불법촬영 우려 해소 및 범죄취약지 환경을 개선하여 모두가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는 대학가를 조성할 수 있도록 경찰의 역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 합동순찰은 ‘함께해요! 안전순찰’의 일환으로 추진되었으며, ‘함께해요! 안전순찰’은 경찰서의 모든 경찰관들이 현장으로 나가 도보순찰을 하며 주민들의 의견을 청취하고 치안문제를 함께 해결하는 현장 중심 경찰활동을 말한다.

  위 기사를 응원해 주신다면 (후원) 농협 356-0018-3278-53

  저작권자 IBS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독자의견 (총 0건)
독자의견쓰기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등록된 글은 수정할 수 없으며 삭제만 가능합니다.
제    목         
이    름         
내    용    
    
비밀번호         
스팸방지            스팸글방지를 위해 빨간색 글자만 입력하세요!
    
포토뉴스영상뉴스
 
  l   신문사 소개   l   문의   l   편집·독자위원회 규약   l   윤리강령   l   이용약관   l   개인정보취급방침   l   청소년보호정책   l   전체기사   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