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1.9.24 (금)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즐겨찾기

 환경 
 건강 
 복지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트위터 페이스북
 http://www.ibsnews.kr/news/66096
발행일: 2021/07/30  김영춘 기자
힘찬병원, 의료인 꿈나무 위한 제12회 청소년 여름 인턴십 성료
의료진과 함께 진료, 회진, 콘퍼런스 등 의료현장 직접 체험 기회
힘찬병원(대표원장 이수찬)이 28일부터 양일간 ‘제12회 청소년 여름 인턴십 프로그램’을 성공적으로 마치고 29일 오후 수료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수료식은6개 분원(강북점, 목동점, 부평점, 인천점, 부산점, 창원점)이 화상시스템으로 동시 진행되었으며, 모든 과정을 마친 17명의 참가자 전원에게는 본인의 이름이 새겨진 의사 가운과 수료증을 증정했다.

힘찬병원의 청소년 여름 인턴십은 의료 관련 직업을 꿈꾸는 중·고등학생들이 의사를 비롯, 방사선사∙물리치료사∙임상병리사 등 병원 종사자들의 실제 업무를 직접 체험해봄으로써 향후 진로와 직업을 결정하는데 도움을 주기 위한 재능기부 프로그램이다. 지난 2010년 첫 시행한 이래 학생과 학부모들의 관심 속에서12년째 이어져오고 있다.

이번 인턴십에 참가한 학생들은 정형외과와 신경외과 의료진과 함께 수술 콘퍼런스에 참석하고, 외래 진료, 병동 회진, 수술실 견학도 함께 해 의사에 대한 직업적 이해를 넓히는 기회를 가졌다. 또 마취과, 내과, 영상의학과, 진단검사의학과 등 각 과별 전문의와 함께 수술마취, 내시경검사, 엑스레이검사, 심전도검사, 폐기능검사 등 검사 전반에 대한 교육을 받고, 성장판검사, 초음파검사, 물리치료 등을 직접 체험해보기도 하는 등 실제 의료 현장을 몸소 느껴볼 수 있었다.

부평힘찬병원에서 인턴십 프로그램에 참여한 고등학교 2학년 조승훈군은 “진료나 회진 때 의사 선생님이 환자들의 눈높이에 맞춰 이해하기 쉽도록 친절하게 설명하는 모습이 멋있어 보였다”며 “의사라는 직업은 드라마에서 접해본 게 전부였는데 직접 병원 생활을 겪어보니 신기하면서 좋았고, 막연했던 진로를 구체적으로 세워보는 값진 경험이 되었다”고 말했다.

목동힘찬병원 수료식에 참석한 이수찬 힘찬병원 대표원장은 “매해 인턴십에 참가했던 학생들이 이 프로그램을 통해 진로를 결정하는데 도움이 되었다는 소감을 밝혀줘 여태까지 지속적으로 진행할 수 있었던 원동력이 되었던 것 같다. 바쁜 방학생활을 쪼개 참여한 학생들의 열정에 박수를 보내며 이틀 동안의 체험과정이 앞으로 살아나갈 인생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올해도 작년과 마찬가지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방역 수칙을 철저하게 준수하여 진행됐다. 최종 참가학생들을 대상으로 사전에 코로나19 음성 확인증을 제출받았으며 마스크 착용 의무화, 발열 측정, 철저한 개인위생 등으로 학생들의 안전과 감염병 예방에 만전을 기했다.

  위 기사를 응원해 주신다면 (후원) 농협 356-0018-3278-53

  저작권자 IBS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독자의견 (총 0건)
독자의견쓰기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등록된 글은 수정할 수 없으며 삭제만 가능합니다.
제    목         
이    름         
내    용    
    
비밀번호         
스팸방지            스팸글방지를 위해 빨간색 글자만 입력하세요!
    
포토뉴스영상뉴스
 
  l   신문사 소개   l   문의   l   편집규약   l   윤리강령   l   이용약관   l   개인정보취급방침   l   청소년보호정책   l   전체기사   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