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0.9.30 (수)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즐겨찾기

 종합 
 경제 
 교육 
 정치 
 사회 
 시흥 
 이슈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트위터 페이스북
 http://www.ibsnews.kr/news/59013
발행일: 2020/08/05  김영춘 기자
경기도교육연구원, <혐오, 교실에 들어오다>세종도서 교양부문 선정
2020년 세종도서 교양부문 선정
경기도교육연구원(원장 이수광)은 이혜정 연구위원(대표 저자)의 저서 <혐오, 교실에 들어오다>가 2020년 세종도서 교양부문 우수도서에 선정되었다고 밝혔다.

‘세종도서 교양부문 우수도서’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이 주관해 우수 출판콘텐츠 보급을 통해 양서 출판의욕을 진작시키고 국민 독서문화 향상을 위해 창작도서 중심으로 우수도서를 ‘세종도서’로 선정하고 있다.

<혐오, 교실에 들어오다>는 지난해 11월 발간된 도서로, 한국사회의 대표적인 키워드 중 하나인 ‘혐오’현상이 교실까지 뻗어 나가는 지금, 학교 안 혐오 현상의 실태와 대책, 차별과 배제, 증오와 폭력으로부터 교실을 지켜내기 위해 고민하는 교사들과 학교 현장에 큰 도움을 주고 있다.

이 책은 2018년 발간된 경기도교육연구원의 기본연구 『학교 안 혐오 현상과 교육의 과제』를 대중들이 보다 쉽게 공유할 수 있도록 단행본 형태로 출간한 책이다. 학생 심층 면담과 참여 관찰을 통해 학교 안 혐오 현상의 실태를 파악하고, 전문가 협의회, 워크숍과 간담회 등을 통해 학교가 모든 구성원들에게 안전하고 평등한 공간이 되기 위해 필요한 교육의 과제는 무엇이어야 하는지 교실·학급 차원과 제도·정책 차원의 방안을 제안하고 있다.

세종도서 우수도서로 선정된 도서는 저서당 800만원 이내에서 해당 도서를 구입해 공공도서관, 전문도서관, 작은 도서관, 전국 초.중.고교 등에 배포된다.

이혜정 연구위원은 “학교 안 혐오 현상을 분석한 연구보고서를 책으로 만들며 연구진들이 가장 바랐던 것은 학교 현장에 이 책이 작은 도움이라도 되는 것 이었다. 교실에서 일어나는 혐오와 차별 현상을 어떻게 읽어내느냐에 따라 현장의 실천과 정책도 달라질 수 있을 것 같다.”며 “저희 책이 2020년도 세종도서로 선정되어 더 널리 읽힐 수 있는 조건이 조성되어 무척 기쁘고 책 발간을 지원해준 연구원과 출판사 대표님께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한편 이 책은 2020년 상반기 예스24 인터넷 서점에서 8주간 사회비평/비판 분야 Top 100에 들어가 베스트셀러가 되기도 했다.

  위 기사를 응원해 주신다면 (후원) 농협 356-0018-3278-53

  저작권자 IBS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독자의견 (총 0건)
독자의견쓰기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등록된 글은 수정할 수 없으며 삭제만 가능합니다.
제    목         
이    름         
내    용    
    
비밀번호         
스팸방지            스팸글방지를 위해 빨간색 글자만 입력하세요!
    
포토뉴스영상뉴스
 
  l   신문사 소개   l   문의   l   편집규약   l   윤리강령   l   이용약관   l   개인정보취급방침   l   청소년보호정책   l   전체기사   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