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0.8.14 (금)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즐겨찾기

 환경 
 건강 
 복지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트위터 페이스북
 http://www.ibsnews.kr/news/58878
발행일: 2020/07/29  김인수 기자 rappains@gmail.com
장덕천 부천시장 "포스트코로나 시대 최적화 도시개발 방안 마련할 것"
부천도시공사, 포스트 코로나 시대 대응 세미나 개최
장덕천 부천시장이 "언택트 시대에 최적화된 도시개발 및 시설운영 관리 방안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지난 28일 부천시의회 대회의실에서 부천도시공사 (사장 김동호) ‘포스트 코로나에 대응하는 도시개발·관리 대응전략 정책’ 세미나에서 장 시장은 "코로나19 팬데믹으로 많은 변화가 예상되는 현 시점에 이러한 세미나를 개최한 것이 큰 의미가 있다고 생각되며, 이번 기회를 통해,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도시개발 및 시설 관리·운영에 대해 숙고하여, 부천시가 포스트 코로나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세미나는 이범현 성결대 교수가 ‘포스트코로나 시대의 신도시 발전방향’에 대해 제시했으며 안철진 부천도시공사 생활체육팀장이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변화해야 할 시설관리 운영방안’을 제시했다.

이어 △김현수 단국대 교수(대한국토도시계획학회장)가 좌장을 맡고 △장환식 부천시 도시국장 △홍진아 부천시의원 △김경배 인하대 교수 △윤은주 한국토지주택공사 토지주택연구원 수석연구원 △구정철 인천광역시체육회 체육시설조정관이 토론에 참여했다.

김동호 부천도시공사 사장은 “코로나19가 우리 생활에 미치는 영향 분석 및 대응방향을 마련하여, 공사가 운영하는 공공시설물의 관리·운영 뿐만 아니라, LH와 공동사업시행자로 참여하는 대장 신도시 및 역곡 공공주택지구의 토지이용구상 및 개발계획 수립 시에도 적극 반영하여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급변하는 트렌드에 대응하겠다”고 의지를 밝혔다.


이날 이범현 성결대 교수는 "먼저, 감염병 대비 신도시 조성방향으로 고밀도·개발 목적 위주의 토지이용에서 저밀도·환경 친화적인 토지이용으로 탈바꿈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지역과 중앙공기업의 거버넌스적 개발이 필요하며, 종전에는 전문가가 제시한 개발계획으로 획일적이고 일방적 개발이었다면 향후에는 지자체와 지역주민이 10~20년을 내다보고 제시하는 의견 수렴을 통한 개발이 중요하다"고 제안했다.

이 외에도 포스트 코로나에 대비한 생활권과 토지이용구상 마련과 코로나 이후 산업변화와 지역적 특성을 고려한 자족기능 유치의 필요성과 인접지역과 상생할 수 있는 기반시설 설치, 토지이용 구상 및 코로나 이후 예측하지 못한 토지 수요에 대비한 토지일부 확보 필요성 등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신도시 조성 방향을 제시했다.

안철진 부천도시공사 생활체육팀장은 코로나19로 인한 기존 시설 운영·관리 방식의 변화의 필요성을 화두로, 온라인 강습 프로그램 개발과 홈트레이닝 영상 제공 및 열감지센서, VR 등 언텍트·비대면 기술 접목으로 시설운영 관리의 돌파구를 제시했다.

한편 도시공사는 지난해부터 ‘원도심 노후주택지역 재생’, ‘부천형 집수리 지원사업 정책’ 등 부천시 발전에 관한 다양한 주제로 소통과 토론의 장을 마련한 바 있다.

  위 기사를 응원해 주신다면 (후원) 농협 356-0018-3278-53

  저작권자 IBS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독자의견 (총 0건)
독자의견쓰기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등록된 글은 수정할 수 없으며 삭제만 가능합니다.
제    목         
이    름         
내    용    
    
비밀번호         
스팸방지            스팸글방지를 위해 빨간색 글자만 입력하세요!
    
포토뉴스영상뉴스
 
  l   신문사 소개   l   문의   l   편집규약   l   윤리강령   l   이용약관   l   개인정보취급방침   l   청소년보호정책   l   전체기사   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