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19.10.20 (일)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즐겨찾기

 종합 
 경제 
 교육 
 정치 
 사회 
 시흥 
 이슈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트위터 페이스북
 http://www.ibsnews.kr/news/53216
발행일: 2019/10/07  김인수 기자 rappains@gmail.com
체납차량 꼼짝 마! 부천시, 번호판 표적영치
부천시는 상습, 고질 의무보험 과태료 체납차량 근절을 위해 부천시 외에서 운행하는 의무보험 미가입 체납차량 번호판 표적영치에 나섰다.

번호판 표적영치란 체납자와 차량 운행자가 서로 다른 경우 의무보험 가입자의 주소지를 추적하여 번호판을 영치하고 체납액을 징수한 후 번호판을 반환하는 활동이다.


부천시의 관외 번호판 표적영치 활동은 의무보험 과태료 체납액 징수에 큰 효과를 거두고 있다.

시는 지난 9월 30일부터 10월 2일까지 부천시 이외 충청도, 경상도 등에 출장하여 주야간으로 주소지에 잠복해 9백만 원을 체납한 3대의 번호판을 영치했다.

시는 앞으로도 매월 1회 관외 번호판 표적영치를 통하여 의무보험 미가입 및 과태료 체납을 줄여나갈 계획이다.

최용길 차량등록과장은 “과태료를 체납하면 전국 어디서든 번호판이 영치될 수 있으니 건전한 법질서 확립에 적극적으로 동참해줄 것”을 당부했다.

올해 8월 기준 부천시의 등록차량은 335,749대이며 이중 의무보험 장기 미가입 차량은 12,086대로 3.6%를 차지하고 있다.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독자의견 (총 0건)
독자의견쓰기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등록된 글은 수정할 수 없으며 삭제만 가능합니다.
제    목         
이    름         
내    용    
    
비밀번호         
스팸방지            스팸글방지를 위해 빨간색 글자만 입력하세요!
    
포토뉴스영상뉴스
 
  l   회사소개   l   광고안내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   제휴문의   l   전체기사   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