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19.9.23 (월)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즐겨찾기

 환경 
 건강 
 복지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트위터 페이스북
 http://www.ibsnews.kr/news/50671
발행일: 2019/06/04  김인수 기자 rappains@gmail.com
부천시 생물테러 모의훈련 실시
부천시가 부천원미·소사·오정경찰서, 부천소방서, 육군7851부대, 수도군단 제10화생방대대, 경기도소방재난본부, 순천향대학교부천병원, 부천성모병원, 부천세종병원 등 12개 기관 10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생물테러 대비 민·관·군·경 합동 대응 모의훈련’을 실시했다.


지난 5월 31일 부천종합운동장에서 실시한 이번 훈련은 이번 훈련은 부천종합운동장 부천FC 홈경기 개막행사장에 정체불명의 드론이 날아와 탄저균이 든 봉투를 투척한 상황을 가정한 생물테러 대응훈련으로 진행됐다. 테러 인지 과정부터 상황전파, 긴급 출동, 노출자 통제 및 대피, 환경 검체 채취, 독소 다중탐지 키트 검사, 제독, 테러범 검거 등 실전과 같은 테러 대응이 이뤄졌다.

생물테러는 고의적인 인명 살상을 목적으로 탄저, 두창, 에볼라, 페스트 등의 바이러스나 세균, 독소 등을 사용하는 것이다. 탄저균은 소량이라도 공기 중에 노출되면 치사율 95%에 이르는 치명적인 생화학 무기다.


장덕천 부천시장은 인사말을 통해 “생물테러 발생 시 가장 중요한 것은 민·관·군·경의 합동 초동대응”이라며 “이번 훈련으로 초동조치 요원들의 대응역량 강화와 유관기관 간 협조체계 구축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독자의견 (총 0건)
독자의견쓰기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등록된 글은 수정할 수 없으며 삭제만 가능합니다.
제    목         
이    름         
내    용    
    
비밀번호         
스팸방지            스팸글방지를 위해 빨간색 글자만 입력하세요!
    
포토뉴스영상뉴스
 
  l   회사소개   l   광고안내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   제휴문의   l   전체기사   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