링크

   최종편집:2018.12.16 (일)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즐겨찾기

 종합 
 행정 
 경제 
 교육 
 정치 
 사회 
 시흥 
 문화 
 이슈 
 지역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트위터 페이스북
 http://www.ibsnews.kr/news/46981
발행일: 2018/11/29  계 경 석 기자 miskye@naver.com
‘뉴메이커스 코리아 2018’, 26개사 77만 5천 달러 계약추진 성과
스타트업의 유통 및 판로개척을 위한 ‘뉴 메이커스 코리아 2018’ 성료
경기도 내 메이커스 스타트업의 판로개척을 위해 열린 ‘뉴 메이커스 코리아 2018’이 26개사 77만 5천 달러 규모의 계약 추진 실적을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경기도와 경기콘텐츠진흥원은 지난 16일과 17일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열린 ‘뉴 메이커스 코리아 2018’의 성과분석 결과 참가업체 40개사 가운데 26개사가 티켓몬스터, 공영홈쇼핑, 롯데 베트남, 라자다 등 국내외 주요 유통사와 총 77만 5천 달러(약 한화 8억 5천만 원 상당) 규모의 계약 추진 성과를 달성했다고 29일 밝혔다. 해외 유통사와는 약 37만 2천 달러, 국내 유통사와는 약 40만 3천 달러 규모다.


메이커스(Makers)는 창의성과 아이디어를 바탕으로 기획부터 제작까지 자신에게 맞는 제품을 맞춤형으로 제작하는 ‘1인 제조기업’을 말한다.

도는 이번 행사에서 NS홈쇼핑, AK 플라자, 29cm, 위메프 등 20개 국내 주요 유통사뿐만 아니라 일본 홈쇼핑 벤더인 KMK와 문구유통 채널인 킹짐(Kingjim)을 비롯, 베트남의 롯데 베트남(LOTTE VN)과 티키닷컴(TIKI.COM), 인도네시아의 라자다(LAZADA) 등 아시아 주요 바이어 11개사를 초청, 경기도 스타트업과 1:1 비즈니스 상담을 할 수 있도록 지원했다.

참가업체 중 우리나라 전통그림을 활용한 기념품 생산업체 ‘오색찬란 코리아’, 도자기 텀블러를 생산하는 ‘달항’, 5단계 스킨케어 제품을 선보인 ‘알프츠’, 니트 전문 홈 스타일링 ‘닛닛’ 등 4개사는 동남아 주요쇼핑몰의 벤더사인 AAD와 업무협약을 체결하는 등 많은 관심을 받았다.

일본 최대 크라우드 펀딩 플랫폼인 마쿠아케(Makuake) 담당자는 “이번 행사를 통해 아직 일본에 알려지지 않은 한국의 멋진 제품이 많다는 것을 체감했다”며, “앞으로 더 적극적으로 한국의 우수 제품을 일본 시장에 진출시키겠다”고 말했다.

비즈니스 상담 외에도 글로벌 유통 기업인 쇼피(Shopee) 관계자를 연사로 초대, 동남아 시장 진출 전략과 B2C 대상 홍보방안을 공유하는 시간을 보내기도 했다.

경기도 관계자는 “스타트업과 바이어 간 전략적 매칭 지원 및 해외로까지 바이어를 확대한 것이 좋은 성과로 이어진 것 같다”며, “뉴 메이커스 코리아가 경기도를 대표하는 스타트업 판로 지원행사가 되도록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독자의견 (총 0건)
독자의견쓰기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등록된 글은 수정할 수 없으며 삭제만 가능합니다.
제    목         
이    름         
내    용    
    
비밀번호         
스팸방지            스팸글방지를 위해 빨간색 글자만 입력하세요!
    
포토뉴스영상뉴스
 
  l   회사소개   l   광고안내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   제휴문의   l   전체기사   l